제9회 전국 명문고 야구열전 > Culture & Performance

본문 바로가기

파이낸셜뉴스 부산파이낸셜뉴스 블록포스트 가이드포스트 fn아이포커스 파이낸셜뉴스재팬 fnMICE fn이노에듀 fn투어


지난행사목록

본문

 



기획의도

 

 

한국야구가 위기입니다. 지난해 6개 팀이 출전한 도쿄올림픽서 메달을 따지 못했습니다. 

베이징올림픽 금메달이 무색해진 순간이었습니다. 국민들은 분노했습니다. 

그럴수록 기본으로 돌아가야 합니다. 


야구의 기본은 고교야구입니다. 고교야구가 살아야 한국야구가 살아날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는 지난 2014년부터 '고교야구 부활'을 내걸고 '전국 명문고 야구열전'을 

개최해오고 있습니다.


'전국 명문고 야구열전'은 스타의 산실입니다. 도쿄올림픽 준결승서 강력한 미국 타자들을 

맞아 호투한 19살 이의리(광주일고-KIA)는 이 대회서 스타로 발돋움했습니다. 

강백호(서울고-KT), 원태인(경북고-삼성), 한동희(경남고-롯데), 장재영(덕수고-키움) 

모두 '전국 명문고 야구열전'을 빛낸 얼굴들입니다.


이번 제9회 대회서는 어떤 스타가 탄생할까요?


'First Class 경제신문' 파이낸셜뉴스는 앞으로도 고교야구와 한국야구 발전을 위해 

미력하나마 힘을 보탤 것입니다.

 

 

 

행사개요



행사명 : 제9회 전국 명문고 야구열전 

 

일  시 : 2022년 3월 11일(금) ~ 15일(화) (5일간)

 

장  소 : 부산 기장 현대차드림볼파크

 

주  최 : 파이낸셜뉴스, 부산파이낸셜뉴스

주  관 : 에프앤마이스​

 

​후  원 : 문화체육관광부, 부산광역시, 부산시야구소프트볼협회

중  계 :​ IB스포츠, 네이버스포츠

 

참가팀 : 강릉고등학교, 경기고등학교, 경남고등학교, 경북고등학교, 광주제일고등학교

          대구고등학교, 덕수고등학교, 부산고등학교, 북일고등학교, 서울고등학교,

          유신고등학교, 전주고등학교 (총 12팀)

첨부파일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315, 파이낸셜뉴스빌딩 9층 | TEL. 02-6965-0016 | FAX. 02-6965-0000 | E-mail : info@fnmice.com
Copyright (c) fnMICE. All rights reserved.